본문 바로가기주요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IBS Conferences

엽록소처럼, 광합성 하는 분자 탄생

포피린 상자에 풀러렌 공 가둔 분자 복합체 … 태양광 소재로 활용 가능

IBS 복잡계 자기조립 연구단은 포피린 박스를 쌓아 올리고 그 속에 풀러렌을 가둔 형태의 태양전지 소재를 합성했다. 이미지는 2018년 포피린 박스 합성한 연구성과가 실린 미국화학회지(JACS)의 표지의 모습. (출처: JACS)
▲ IBS 복잡계 자기조립 연구단은 포피린 박스를 쌓아 올리고 그 속에 풀러렌을 가둔 형태의 태양전지 소재를 합성했다. 이미지는 2018년 포피린 박스 합성한 연구성과가 실린 미국화학회지(JACS)의 표지의 모습. (출처: JACS)

식물은 광합성을 통해 에너지를 얻는다. 빛을 양분으로 만드는 마법 같은 일은 식물의 잎에서 벌어진다. 식물의 잎에서 광합성을 담당하는 엽록소는 여러 개의 분자가 독특한 배열을 이룬 구조로, 분자들의 상호작용에 의해 빛 에너지를 화학 에너지로 바꾸는 역할을 담당한다.

이런 엽록소를 모방한 새로운 인공 광합성 소재가 나왔다. 기초과학연구원(IBS)은 분자의 상호작용을 통해 빛을 화학 에너지로 전환시킬 수 있는 분자 복합체를 합성하고, 태양전지 소재로서의 활용 가능성을 확인했다. IBS 복잡계 자기조립 연구단과 분자활성 촉매반응 연구단이 주도한 이 연구는 6월 24일 화학 분야 권위지인 미국화학회지(JACS) 온라인 판에 실렸다.

엽록소 복합체는 여러 개의 분자가 독특한 배열 구조를 이루고, 이들의 상호작용해 에너지를 변환하는 특징이 있다. 과학계에서는 엽록소의 구조와 역할을 모방해 태양에너지를 화학적으로 이용하기 위한 소재 개발 연구가 활발히 이뤄지고 있다.

대표적인 물질이 포피린(Porphyrin)과 풀러렌(Fullerene)이다. 포피린은 빛을 쬐면 전자를 내어주는 반면, 풀러렌은 전자를 수용하는 능력이 뛰어난 물질이다. 이 두 물질을 한 공간에 가두고 상호작용을 끌어내면 전기를 발생시킬 수 있다. 하지만 지금까지 개발된 포피린-풀러렌 소재는 전하가 빠르게 소멸되는 탓에 빛 에너지를 화학 에너지로 변환하는 효율이 매우 낮았다.


포피린 박스의 모습. IBS 복잡계 자기조립 연구단은 2018년 포피린의 자기조립 현상을 이용해 포피린 박스 나노입자를 합성하고, 그 연구결과를 미국화학회지(JACS)에 게재한 바 있다.(출처: JACS)
▲ 포피린 박스의 모습. IBS 복잡계 자기조립 연구단은 2018년 포피린의 자기조립 현상을 이용해 포피린 박스 나노입자를 합성하고, 그 연구결과를 미국화학회지(JACS)에 게재한 바 있다.(출처: JACS)

연구진은 포피린과 풀러렌을 조합시킬 새로운 방식을 찾아냈다. 우선 포피린 박스를 활용했다. 포피린 박스는 6개의 사각형 포피린 분자와 8개의 삼각형 포피린 분자가 스스로 조립하며 만드는 나노 물질이다. 연구진은 이 포피린 박스를 쌓으면 생기는 공간에 4개의 풀러렌 분자를 가둬 포피린-풀러렌 결정체를 합성했다.

연구진이 합성한 결정체는 기존 연구된 포피린-풀러렌 물질에 비해 전하 분리 상태 반감기가 약 100배 정도 길게 나타났다. 전하 분리가 길다는 것은 향후 태양전지로 활용했을 때 전하가 태양전지의 다른 부분이 아닌 회로로 흐를 가능성이 높다는 의미다.

포피린-풀러렌 결정체 합성과정. 포피린 박스를 쌓았을 때 생기는 빈 공간에 풀러렌을 가둬 결정체를 합성했다.
▲ 포피린-풀러렌 결정체 합성과정. 포피린 박스를 쌓았을 때 생기는 빈 공간에 풀러렌을 가둬 결정체를 합성했다.

김기문 단장은 “이번에 합성한 결정체는 태양광 발전 시스템의 기초 소재로서, 작은 빛에도 많은 전기 에너지를 발생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더 많은 수의 포피린 상자 속에 더 많은 수의 풀러렌을 가두거나 배열을 바꾸는 식으로 더 효과적으로 빛 에너지를 포집해 화학 에너지로 전환시킬 수 있는 소재를 연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IBS 커뮤니케이션팀
권예슬

  • [베리타스알파] 포스텍, 광합성 하는 태양전지
  • [전자신문] 포스텍, 식물 광합성 모방한 태양전지용 초분자체 발견
  • [뉴스웍스] 식물 광합성 모방한 태양전지용 초분자체 발견
  • [뉴시스] 포스텍 연구팀, 광합성하는 태양전지용 초분자체 발견
  • [톱스타뉴스] 포스텍 연구팀, 광합성하는 태양전지용 초분자체 발견
  • [뉴데일리] POSTECH 김기문 교수팀, 효과적 빛에너지···포피린-풀러렌 4분자체 발견
  • [더리포트] '빛을 화학에너지로' 엽록소처럼 광합성 하는 분자 탄생
  • [경북일보] 포스텍 김기문 교수팀, 빛 에너지→화학 에너지로 전환 초분자체 발견
  • [테크월드] 포스텍, 광합성하는 태양전지용 초분자체 발견
  • [헤럴드경제] 식물처럼 광합성하는 ‘태양전지’ 나온다
  • [케미컬뉴스] POSTECH, 빛에너지를 화학에너지로...태양전지용 초분자체 발견
  • [사이언스모니터] ‘인공광합성’ 태양전지 초분자체 발견
  • [뉴스픽] POSTECH, 빛에너지를 화학에너지로...태양전지용 초분자체 발견
  • [대경일보] 포스텍, 태양전지용 초분자체로 '포피린-풀러렌' 4분자체 발견
  •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콘텐츠담당자
    커뮤니케이션팀 : 박종우   042-878-8212
    최종수정일 2021-04-14 16: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