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요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IBS Conferences

파리기후협약 지켜도 여름철 북극빙하 사라질 수 있다

예측 정확도 높인 새 통계기법 개발 … 기온 2도 상승 시 북극빙하 사라질 확률 28%

파리기후협약이 지켜져도 여름철 북극빙하가 모두 사라질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기초과학연구원(IBS) 기후물리 연구단은 안순일 연세대 교수 및 국제공동연구진과 함께, 수십 개 기후 모형 결과를 고려해 확률 예측이 가능한 새로운 통계 기법을 개발했다. 이를 적용하면 산업혁명 이전 대비 기온이 2도 상승했을 때 '9월 북극빙하'가 완전히 녹을 가능성은 28%로 예측된다.

미래 기후는 과거 기후에 대한 물리적 이해를 토대로 예측된다. 이때 쓰이는 전(全)지구 기후 모형은 대기, 해양, 빙하 등 주요 요소들이 변화하는 과정을 설명하는 방대한 양의 수식으로 구성돼 있다. 전 세계적으로 40여 개 이상의 기후 모형들이 있고, 이들은 서로 다르게 미래 기후를 전망한다. 일반적으로는 기후 관련 기준을 수립하는 과정에서 수십 개 기후 모형의 단순한 평균값이나 확률분포를 사용한다.

이번 연구는 기후 모형들을 종합적으로 고려할 수 있는 통계 기법을 사용, 북극빙하가 사라질 가능성을 수치로 제시했다. 수학자, 통계학자, 기후과학자들이 모여 2년에 걸친 장기간의 연구를 수행한 결과다.

기존에 사용된 통계 기법들은 각 기후 모형들이 서로 관련이 없다고 가정한다. 하지만 실제 기후 모형들은 서로 일부 수식을 공유하거나 같은 계산 기법을 사용해, 결과들이 서로 의존성을 보인다. 연구진은 모형들의 의존성을 배제하는 엄밀한 통계적 방법을 개발했다.

제 1저자인 로만 올손 연구위원은 “모형들의 의존성을 고려해 확률 값을 산정할 수 있는 수학적 체계는 지금까지 수립되어 있지 않았다”며 “이번 통계 기법은 의존성 고려 뿐 아니라 현재 기후를 실제 관측과 유사하게 모의하는 모형에 가중치를 부여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고 말했다.

연구진은 새로운 통계 기법을 31개 기후 모형에 적용했다. 여기에 학계의 온실기체 배출 시나리오 중 가장 높은 배출량을 가정한 ‘RCP 8.5’ 시나리오를 입력했다. 그 결과 산업혁명 전 대비 전지구 지표기온 상승이 1.5도에 이르면 '9월 북극빙하'가 완전히 유실 될 확률이 최소 6%에 달하며, 2도 상승에 이르면 그 확률이 28%까지 증가할 것이라는 결과가 나왔다.

공동저자인 이준이 연구위원(부산대 조교수)은 “이미 전지구 지표기온이 산업혁명 이전 대비 1도 이상 상승했고, 지금 추세라면 2040년에는 1.5도 상승에 이를 가능성이 매우 높다”며 “이번 연구는 북극빙하 유실 가능성을 수치로 제시해, 지금보다 더 엄격한 기후 정책의 필요성을 시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국제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Nature Communications, IF=12.353)지에 7월 9일 18시(한국시간) 온라인 게재됐다.


그림 1. 특정 지구온난화 온도 상승 수준에 도달할 시 9월 북극해빙이 완전히 유실될 확률. (제공: Elke Zeller and Roman Olson)
▲ 그림 1. 특정 지구온난화 온도 상승 수준에 도달할 시 9월 북극해빙이 완전히 유실될 확률.
(제공: Elke Zeller and Roman Olson)그림은 지구온난화 온도 상승이 특정 값에 도달할 시기에 9월 북극해빙이 완전히 유실될 확률을 나타낸다. 본 결과는 31개 기후 모형의 고농도 온실기체 배출 시나리오 (대표농도경로 8.5)에 따른 기후 전망 결과에 본 연구에서 새롭게 개발한 통계 기법을 적용해 산출되었다. 파리기후협약에 따라 산업혁명 전 대비 1.5도에서 기온 상승을 저지한다고 해도 적지만 6% 정도의 9월 북극해빙 완전 유실 확률이 존재한다. 만약 2도에서 기온상승이 저지된다면 완전 유실 확률은 28%에 달한다. 평균적으로 북극해빙이 완전히 유실될 수 있는 온도는 2.4도로 추정되었다.

  • [일간리더스경제] 파리기후협약 지켜도 여름철 북극빙하가 소멸된다?
  • [KBS] “기온 2.4도 더 오르면 빙하 녹을 확률 50% 상승”
  • [소년한국일보] 기온 2.4도 오르면 여름 북극 빙하 사라질 확률 50%
  • [이코노뉴스] 기초과학연구원(IBS) "기온 2도 오르면 북극빙하 사라질 확률 28%까지 증가"
  • [매일경제] `파리협약` 지켜도 북극 해빙 다 녹는다?
  • [YTN사이언스] 기온 2도 상승 시 북극 빙하 사라질 확률 28%
  • [시선뉴스] 기온 2.4도 오르면 여름 북극의 빙하 녹을 확률 50% 높아져 [과학it슈]
  • [CNB뉴스] 부산대 국제공동연구진, “파리기후협약 지켜도 여름철 북극빙하 유실 가능성...
  • [부산일보] 파리기후협약 지켜도 여름철 북극빙하 사라질 수 있다
  • [녹색경제신문] [기후변화를 품다] 2도 상승…지구에 재앙 찾아온다
  • [베리타스알파] 부산대 국제공동연구진, "파리기후협약 지켜도 여름철 북극빙하 사라질 수 있...
  • [동아사이언스] 파리협약 지켜도 북극 빙하 사라질 확률 28%
  • [노컷뉴스] 파리기후협약 지켜도 북극 빙하 사라질 위기
  • [YTN] 기온 2도 상승 시 북극 빙하 사라질 확률 28%
  • [국제신문] 부산대 공동연구진 "파리기후협약 지켜도 여름철 북극빙하 사라질 수 있다"
  • [헬로디디] 기온 2도 상승 시 북극빙하 유실 확률 28%···
  • [디지털타임스] 2040년 9월 북극빙하 사라질 전망…2℃ 상승 시 빙하 유실 28%로
  • [이웃집과학자] 여름철, "북극빙하 사라질 가능성"
  • [한겨레] 파리협약으로도 북극빙하 상실 막을 수 없다
  • [아이뉴스24] 파리기후협약 지켜도 여름철 북극빙하 사라질 수 있다
  • [서울신문] 지구온도 상승 2도 미만으로 막아도 북극빙하 완전히 녹는다
  • [조선비즈] 미래기후변화 새 예측…지구 2도 상승 시 빙하 소멸 확률 28%
  • [뉴스웍스] 파리기후협약 지켜도 여름철 북극빙하 사라질 수 있다
  • [뉴시스] "기온 2도 오르면 북극빙하 사라질 확률 28%까지 증가"
  • [이데일리] "파리기후협약 지켜도 북극 빙하 여름에 다 녹을 수 있다" 연구결과 발표
  • [한겨레] 파리협약으로도 북극빙하 상실 막을 수 없다
  • [뉴스핌] 파리기후협약 지켜도 여름철 북극빙하 사라질 수 있다
  • [연합뉴스] "기온 2.4도 오르면 여름 북극 빙하 녹을 확률 50% 치솟아"
  •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콘텐츠담당자
    커뮤니케이션팀 : 백서윤   042-878-8238
    최종수정일 2019-01-30 19: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