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요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IBS Conferences
인류조상, 칼라하리 지역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 게시판 상세보기
제목 인류조상, 칼라하리 지역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
보도일 2019-10-29 01:00 조회 1101
연구단명 기후물리 연구단
보도자료 hwp 파일명 : 191029 조간 (보도) 인류조상  칼라하리 지역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hwp 191029 조간 (보도) 인류조상 칼라하리 지역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hwp
첨부 zip 파일명 : [IBS] 그림 및 사진_기후물리 Nature.zip [IBS] 그림 및 사진_기후물리 Nature.zip

인류조상, 칼라하리 지역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

- IBS, 현생인류 발상지와 최초 이주 원인 규명하여 네이처 논문 게재 -

- IBS-호주-남아공 공동 연구진이 DNA 추적과 古기후 연구로 밝혀 -

기초과학연구원(IBS) 기후물리연구단 악셀 팀머만 단장(부산대 석학교수) 연구팀은 호주, 남아공 연구진과 함께 현생인류1)의 정확한 발상지와 이주 원인을 세계 최초로 밝혀냈다.

연구진은 현생인류의 가장 오래된 혈통이 20만 년 전 아프리카 칼라하리 지역2)에서 출현해서, 13만 년 전의 기후 변화로 인해 이주를 시작했음을 규명하였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최기영)와 IBS는 이번 연구 성과가 세계 최고 권위의 학술지 네이처(Nature, IF 43.070) 온라인 판에 10월 29일 새벽 1시(한국시간) 게재되었다고 밝혔다.

공동 연구진은 남아프리카에 사는 후손들의 DNA를 추적해 현생인류의 정확한 발상지를 밝혀내었다.

현생인류가 아프리카 대륙에서 출현했음은 이미 알려졌지만, 정확한 발상지에 대해서는 논란이 있었다. 가장 오래된 현생인류 유골은 동부 아프리카에서 발견된 반면, 살아있는 인간의 가장 오래된 혈통(L0의 후손)3)은 남부 아프리카에 주로 거주하기 때문이다.

연구진은 L0 혈통의 후손 198명을 새로 찾아내, 기존의 1,019개 표본으로 작성된 L0의 하위 계통 출현 연대표를 다시 작성했다. 새 연대표에는 이전에 밝혀지지 않았던 희귀 하위 계통이 추가됐다.

유전자 하위 계통의 출현 시점은 이주 시점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연구진은 개선된 연대표와 후손들의 언어·문화·지리적 분포 정보를 연계하여 최초의 이주 경로와 발상지를 추적할 수 있었다.

특히 IBS 연구진은 현생인류가 발상지에서 이주한 원인은 지구 자전축 변동으로 인한 아프리카 지역 기후변화 때문이라는 사실도 증명하였다.

연구진은 해양 퇴적물 등 고(古)기후 자료와 기후 컴퓨터 모델 분석으로, 지구 자전축의 느린 흔들림(세차운동4))이 남반구의 여름 일사량을 변화시켰고, 이로 인해 남아프리카 전역의 강우량이 주기적으로 변화했음을 밝혔다.

기후변화로 인해 약 13만 년 전에 발상지 북동쪽(잠비아, 탄자니아 지역), 약 11만 년 전에 남서쪽(나미비아, 남아공 지역)으로 녹지가 형성되어 이주가 가능한 환경이 갖춰졌다. 이는 유전학적으로 분석한 이주 시기 및 경로와 일치해, 현생인류가 기후변화로 인해 이주했음을 알 수 있었다.

이번 연구는 유전학적 증거와 기후물리학을 결합해 초기 인류의 역사를 다시 썼다는 데 의의가 있다.

연구를 이끈 악셀 팀머만 단장은 “호주의 유전학자들이 유전자를 채취하여 분석하고, IBS의 기후물리학자들이 고기후를 재구성하여 인류 첫 이주에 대한 최초의 증거를 찾을 수 있었다.”라고 밝혔다.

앞으로 연구진은 L0 외 다른 혈통의 이주경로도 추적하여, 인류 조상들이 어떻게 전 세계로 퍼져나갔는지, 기후변화와는 어떤 관련이 있는지 초기 인류 역사의 수수께끼를 계속해서 풀어나갈 계획이다.

그림설명


그림 1. 혈액 샘플로부터 L0 유전자 뿌리를 추적하는 과정
▲ 그림 1. 혈액 샘플로부터 L0 유전자 뿌리를 추적하는 과정남아프리카에 남아있는 L0 유전자 그룹 후손들은 인류 유전 역사 중 가장 오래된 부분을 갖고 있다. 많은 개인으로부터 획득한 미토콘드리아DNA 염기서열을 통해 연구진은 L0 그룹의 하위계통 발생 연대표를 재구성했다. 유전자 계통 지도로부터 유전적 발산 시간을 추정하면 과거 이주들의 연대표를 재구성할 수 있다.

그림 2. 남아프리카 강우량과 최초 이주의 상관관계
▲ 그림 2. 남아프리카 강우량과 최초 이주의 상관관계20만 년 전부터 13만 년 전까지, 현생인류는 칼라하리 지역의 대규모 습지에 살았다. 이 시기에는 발상지로부터의 이주에 대한 증거가 없다. 약 13만 년 전 지구 궤도와 태양 복사로 인해, 발상지의 북동쪽으로 강수와 식생이 증가하여 먼저 북동쪽으로 이주가 가능했다(⓶), 약 2만 년 후, 녹지축이 남서쪽으로 개방되어 남아프리카 남서 해안쪽으로 이주가 가능했다. 한 그룹이 발상지에 남았고, 그들의 후손 일부(Kalahari Khoesan)는 여전히 칼라하리에 살고 있다.

그림 3. L0 그룹의 하위 계통과 이주 지도
▲ 그림 3. L0 그룹의 하위 계통과 이주 지도L0 미토게놈(미토콘드리아 DNA) 그룹은 인류의 가장 오래된 뿌리의 직계 혈통이다. 연구진은 L0 하위 계통의 분화 연대표를 기후 연구와 결합해 이주 시기와 경로를 밝혔다.

1) 현생 인류 : 현존 인류와 해부학적으로 동일한 인류(호모 사피엔스 사피엔스)

2) 나미비아, 짐바브웨 국경에 이르는 보츠와나 북부지역(그레이터 잠베지 강 유역 남쪽)

3) L0 : 현대 유전학 기술은 미토콘드리아 DNA를 통해 약 20만 년 전, 현생 인류의 공통 모계 조상을 추적할 수 있다. L0는 현생인류 최초 어머니에서 처음 갈라져 나온 혈통으로, 현재도 L0 후손들이 남아프리카에 살고 있다.

4) 세차운동 : 태양과 달의 인력으로 인해 지구 자전축이 약 21,000년 주기로 회전하는 현상

  • [동아사이언스] "미토콘드리아DNA로 인류 기원 알기 어려워" 남아프리카 기원설 무너지나
  • [연합뉴스] "인류 조상, 기후 변화로 첫 이주"
  • [헬로디디] "현생 인류 기원 13만년전 기후변화로 이주 시작"
  • [이투데이] 국내 연구진 "현생인류 발상지는 아프리카 남부 칼라하리"
  • [아주경제] 국내 연구진, 현생인류 발상지·이주 원인 세계 최초로 밝혀
  • [더리포트] 현생인류, 칼라하리서 출현...기후 변화로 인해 이주
  • [CBC뉴스] 인류조상, 아프리카 지역 출현해 … 세계 최초 밝혔다
  • [헤럴드경제] 현생 인류는 아프리카 남부 '칼라하리'서 처음 등장했다
  • [로이슈] 13만년전 인류조상, 기후변화로 아프리카서 이주
  • [뉴스렙] 인류조상, 칼라하리 지역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
  • [어린이동아] 현생인류 발상지는 아프리카 ‘칼라하리’… 기후변화로 이동
  • [위클리오늘] 인류조상, 칼라하리 지역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
  • [일간리더스경제] 부산대 기초과학연구팀, 현생인류 발상지 최초 이주 원인 규명
  • [JTBC] "인류, 20만년 전 칼라하리서 출현"…'발상지' 떠난 이유는
  • [환경미디어] 인류조상, 남아프리카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 시작
  • [이웃집과학자] 가장 오래된 현생 인류, 왜 이주했을까
  • [로이슈] IBS, "인류조상, 칼라하리 지역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
  • [뉴스1] 현생인류의 정확한 발상지와 이주 원인 찾아냈다
  • [이데일리] "인류조상, 阿 칼라하리 지역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
  • [뉴스핌] 현생인류 최초 발상지는?..칼라하리 출현해 기후변화로 이주
  • [서울경제] 현생 인류 '호모 사피엔스' 아프리카 남부 시작돼 기후변화로 세계로 퍼져
  • [뉴시스] "인류 조상, 칼라하리에 출현해 기후변화로 이주"…세계 첫 규명
  • [연합뉴스] "현생인류 발상지는 아프리카 칼라하리…기후변화로 이주 시작"
  • [아시아경제] 인류조상, 아프리카 칼라하리에서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
  • [머니투데이] “인류 첫 이주는 기후변화 탓”
  • [경향신문] 현생인류 발상지는 아프리카 남부 ‘칼라하리’
  • [파이낸셜뉴스] "최초의 인류가 아프리카 남부서 13만년전 기후변화로 첫 이주"
  • [뉴스웍스] 인류조상, 칼라하리 지역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
  • [국민일보] 인류 최초의 어머니는 20만년 전 칼라하리에 있었다
  • [조선비즈] 인류의 발상지는 남아프리카…13만년 전 기후 변화로 이동
  • [뉴시스] '현생 인류 칼라하리 지역서 출현해 기후변화로 이주했다'
  • [브릿지경제] "인류의 발상지는 아프리카 칼라하리 지역…기후 변화로 이주"
  • [KBS] 현생인류 발상지는 “아프리카 칼라하리”…녹지 찾아 이주
  • [메트로신문] IBS 기후물리연구단, 현생인류 칼라하기 지역 출연해 기후 변화 이주 밝혀내
  • [뉴스토마토] 인류조상, 아프리카 칼라하리서 출현했다
  • [전자신문] 인류조상, 니미비아·칼라하리 지역서 20만년전 출현...13만년전 기후 변화로...
  • [녹색경제신문] [과학을 품다] 현생인류 이동… 기후변화 탓이다
  • [한겨레] 현생 인류 발상지는 남아프리카 칼라하리
  • [중앙일보] 인류 어머니는 부시맨 엄마였나…20만년 전 보츠와나에 살았다
  • [한국일보] 인류, 20만년 전 아프리카 남부서 출현했다
  • [대전일보] 인류조상 아프리카 칼라하리 지역에서 출연, 기후 변화로 이주 시작
  • [아이뉴스24] 현생인류 조상은 20만년전 출현…기후 변화가 이주 원인
  • [조선일보] 인류의 가장 오래된 혈통, 정확한 발상지와 이주 원인 찾았다
  • [서울신문] 현생인류 20만년 전 칼라하리에 처음 출현…13만년 전 인류 첫 대이동 원인은...
  • [세계일보] 현생인류 정확한 발상지는 阿 ‘칼라하리’ [뉴스 투데이]
  • [매일경제] 현생인류 첫 출현 지역은 아프리카 `칼라하리`
  • [글로벌경제] 인류조상, 아프리카 칼라하리 지역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
  • [연합뉴스TV] 현생 인류가 동쪽으로 간 까닭은?…
  • [노컷뉴스] "현생인류 발상지는 아프리카 남부 칼라하리…기후변화로 이주 시작"
  • [SBS] 인류 최초 어머니는 20만 년 전 보츠와나에 있었다
  • [디지털타임스] 현생인류 20만년 전 남아프리카서 출현…기후변화로 13만년 전 이주 시작
  • [동아사이언스] "첫 현생인류는 20만년 전 남아프리카人…지구 자전축 변화 따른 기후변화로 ...
  • [정책브리핑] 인류조상, 칼라하리 지역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
  • [대학저널] IBS, 현생인류 발상지와 최초 이주 원인 규명
  • [국제신문] 인류조상, 칼라하리 지역 출현해 기후 변화로 이주
  • [UPI뉴스] 현생인류 발상지 밝혀졌다…아프리카 칼라하리서 첫 출현
  • [시사포커스] '인류조상'의 비밀을 풀다...13만년전 기후변화로 이주
  • [CNB뉴스] IBS, 현생인류 발상지 및 최초 이주 원인 규명
  •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콘텐츠담당자
    커뮤니케이션팀 : 권예슬   042-878-8237
    최종수정일 2023-11-28 14: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