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주요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IBS Conferences
혈당 따라 투약 조절가능한 신형 당뇨패치 개발 게시판 상세보기

혈당 따라 투약 조절가능한 신형 당뇨패치 개발

- 소량의 땀으로 혈당 측정가능한 센서와 6단계 약물전달시스템 통합 -

대표적인 성인병인 당뇨병은 완치가 어려워 지속적인 관리가 요구되는 만성질환이다. 매일 여러 차례 채혈을 통해 혈당을 확인하고 인슐린 주사로 혈당을 조절하는 과정이 고통스럽고 번거롭다. 채혈없이 혈당을 측정할 수는 없을까?

국내 연구진이 소량의 땀으로 혈당을 측정하고 혈당 수치에 따라 단계별로 적정량의 약물전달이 가능한 피부부착형 당뇨패치를 개발했다. 이번 성과는 연구진이 지난 해 개발한 당뇨패치(16.03, 네이처 나노테크놀로지)보다 진일보한 것이다.

기초과학연구원(IBS, 원장 김두철) 나노입자연구단(단장 현택환) 김대형 연구위원 연구팀은 기존의 당뇨패치보다 적은 양의 땀으로도 혈당측정이 가능하도록 소형화하고 당센서의 정확도를 높였다. 또한 센서를 통해 측정된 혈당에 따라 단계별로 적정량의 약물전달이 가능하도록 하여 채혈없이 혈당진단과 약물치료가 가능한 통합 시스템을 구현했다. 사용자의 편의를 위하여 당 수치만 간편히 측정할 수 있는 스트립(막대)형 센서도 추가로 개발하였다.

측정을 위해 인위적으로 땀을 발생시키는 것이 번거롭다는 점에 착안한 연구진은 다공성 금으로 당센서를 만들어 민감도를 높이고 소형화하여 매우 적은 양2)의 땀으로도 혈당측정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또한, 여러 개의 센서를 집적하여 땀 속 당의 농도를 측정한 후, 습도‧온도‧산성도 측정을 통한 보정으로 보다 정확한 혈당수치를 얻을 수 있다.


▲ [그림 1] 운동 중에도 측정가능한 피부부착 패치형 당센서

특히 이번 연구에서는 두 종류의 상변화 나노입자를 통해 혈당수치에 따라 단계별로 적적량의 약물전달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상변화 나노입자는 피부온도보다 높은 온도에서 약물이 전달되도록 하는데, 각각 40oC, 45oC에서 약물전달이 가능한 두 종류의 상변화 나노입자를 사용하여 혈당수준에 따라 6단계로 약물전달이 가능하도록 하였다. 미세 약물침에 상변화 나노입자를 넣고, 온도센서와 전기히터를 결합한 약물전달 시스템[그림2]을 당센서와 결합하여 통합 시스템을 구현하였다. 연구진은 실제로 2형 당뇨병3)을 유발시킨 실험용 쥐를 이용, 혈당조절을 확인하여 미세 약물침을 이용한 단계별 혈당조절에 성공했다.


▲ [그림 2] 단계별로 약물조절이 가능한 미세 약물침

사용자 편의성을 고려하여 기존의 피부부착 패치형[그림1] 외에도 스트립형 센서[그림3]를 추가로 개발하였다. 피부부착형 당센서는 운동 등의 활동을 하면서 혈당 수치를 측정할 수 있고, 스트립형 당센서는 사용자가 일회용으로 간편하게 측정할 수 있다.


▲ [그림 3] 스트립(막대)형 일회용 당센서

연구를 주도한 김대형 연구위원은 "환자들이 보다 손쉽게 사용할 수 있고 상용화 가능하도록 기존의 당뇨패치를 개선하였다"라며, "이번 당센서 및 치료에 적용된 다양한 기술들은 당뇨병 치료 외에도 다양한 질병 모델의 진단과 치료에 광범위하게 활용가능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번 연구성과는 과학기술분야 권위지이자 세계적인 학술지인 사이언스 어드밴시즈(Science Advances)에 3월 9일자로 온라인 게재되었다.

1) 다공성 금 구조는 나노크기의 금 구조체로 넓은 전기화학적 표면적을 바탕으로 전기화학 센서의 민감도를 향상시킬 수 있다. 본 연구에서는 전기도금을 활용하여 선택적인 영역에 다공성 금 구조를 형성하여 민감한 당센서를 구현할 수 있었다. 금속을 사용하게 되면 이전 연구에서 사용한 그래핀보다 반도체공정을 통한 양산에 용이하여 쉽게 제작가능한 장점이 있다.

2) 1μL(마이크로 미터:1mL의 1000분의 1) 정도로 측정가능한데, 물 한 방울의 크기가 30~50μL, 가습기에서 나오는 증기 수준의 물 한 방울 크기가 2~5μL 정도로 보면 된다.

3) 당뇨병은 크게 1형 당뇨병과 2형 당뇨병으로 나눌 수 있다. 제1형 당뇨병은 '소아당뇨'라고도 불리며, 인슐린을 전혀 생산하지 못하는 것이 원인이 되어 발생하는 질환이다. 인슐린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제2형 당뇨병은 인슐린저항성(insulinresistance;혈당을 낮추는 인슐린 기능이 떨어져 세포가 포도당을 효과적으로 연소하지 못하는 것)을 특징으로 한다. 제2형 당뇨병은 식생활의 서구화에 따른 고열량, 고지방, 고단백의식단, 운동부족, 스트레스 등 환경적인 요인이 크게 작용하는 것으로 밝혀져 있으며 당뇨병 환자의 대부분을 차지한다.

  • [포커스뉴스] 국내 연구진, 혈당 따라 투약 조절가능한 신형 당뇨패치 개발
  • [연합뉴스] '땀으로 혈당측정·약물투여 조절' 신형 당뇨패치 개발
  • [대전일보] 혈당 따라 투약 조절가능한 신형 당뇨패치 개발
  • [매일경제] 혈당 따라 투약 조절 가능한 신형 당뇨패치 개발
  • 만족도조사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콘텐츠담당자
    대외협력실 : 김한섭   042-878-8186
    최종수정일 2017-11-15 02:43